조회 수 4594 추천 수 16 댓글 1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1 . 시작하며

0838d25a9f87f861cb9a0f502b44eef2.jpg

 

 

10년이면 강산이 변한다는데, 필자가 코드명 샌디브릿지 인텔 코어 i7-2600K를 사용한지도 벌써 8년이 지났습니다. 중간에 그래픽카드 및 SSD는 교체하였지만, CPU 및 메인시스템은 컴퓨터 내부를 싸그리 들어내야한다는 귀차니즘과 아직은 쓸만하다는 자기위안으로 버텨왔습니다. 그러던 중 문제가 발생했습니다. M.2 nvme SSD의 가격하락으로 인해 500GB 심지어 1TB까지도 가시권에 들어오게 된 겁니다. M.2 nvme는 4,5세대 하스웰(하스웰리플레시)의 메인보드인 Z97부터 지원되긴 했으나 그 당시는 PCIe 2.0를 지원하기 때문에 sata포트 등의 사용의 제약은 물론 플랫폼의 한계로 제대로 된 성능을 내지 못했으며, PCIe 3.0이 지원되는 Z170칩셋 메인보드를 사용하는 6세대 스카이레이크에 이르러서야 제대로된 성능을 낼수 있습니다. 

 

그 동안 아무 불만이 없었던 나의 컴퓨터는 그 때부터 눈 밖에 나기 시작합니다. 

 

왠지 엑셀을 여는 속도도 느린 것 같고 프로그램 오류가 발생하면 '오래되어서 그런가?'하는 등...


지름신은 그렇게 갑자기 찾아왔습니다. 그런데, 정작 오래된 시스템과 새로운 시스템의 성능차이를 제대로 체감할 수 있는 리뷰는 많지 않습니다.  

새로운 CPU가 출시될 때마다 플웨즈에서도 성능평가를 해왔지만, 항상 전세대 동급과의 비교정도만 다뤄와서인지 정작 오래된 PC에서 업그레이드시 어떻게 체감될 것인지 가늠하기에는 부족함이 많았던 것도 사실입니다. 그래서 개인적인 궁금증도 해결하고 정보도 공유할 요량으로 2011년부터 잘 사용해 오던 2세대 샌디브릿지 i7-2600K와 테스트 이후 바로 메인시스템으로 사용될 9세대 커피레이크-R i9-9900KF를 간단하게 비교하는 리뷰를 작성하게 되었습니다.

 

사담으로 4코어 8쓰레드의 i7과 8코어 16쓰레드의 i9 비교가 불공정하다고 생각하시는 분들도 계시겠지만, i9이라는 네이밍 자체가 2017년에 런칭되었으며 2011년 당시에는 i7-2600K가 최상위 라인에 위치해 있었기 때문에 현재 두 제품의 비교는 나름 의미 있다고 생각됩니다.

 

 

6c1484745bfc6a838e818800ed80b9f1.jpg

1cc6e8da8b66a5bc4f138ee7ae01a13e.jpg

 

리뷰 목차

  • profile
    민메이 2019-04-05
    정말 오랜만에 업그레이드 하셨네요. 축하드립니다.
  • profile
    플웨즈 2019-04-05
    오랜만이라 그런지 체감이 크네요^^; 다운그레이드는 다시 못할 것 같습니다~
  • profile
    세월 참 빨라 2019-04-06
    실사용자들을 위한 리뷰네요. 좋습니다.
  • profile
    느림의미학 2019-04-06
    와! 저는 샌디로 버티다가 타 제품 신상 확인 후 구입계획이였어요. 리뷰 감사합니다.
  • profile
    도라지 2019-04-06
    2500k 사용자로서 매우 유용한 리뷰네요.
  • profile
    tdp는 전력소모를 나타내는게 아니라 열설계전력이라,
    TDP가 높다 = 발열이나 전력 소모가 높다 라는 공식은 맞질 않아요 ㅎ

    뭐 어느정도는 참고는 되죠
  • profile
    루니크 2019-04-07
    엄청난 업글이군요.
  • profile
    던전앤파이터 2019-04-08
    제 서브시스템중 하나가 아직 샌디 2600K 인데 몇년 더 갈궈줘도 되겠네요 ㅎㅎ
  • profile
    파덕 2019-04-08
    제에게는 아직 2500이 남아있습니다. 부족함 없이 잘 사용중이지요.
  • profile
    케인블루 2019-04-09
    4770쓰는데 바꾸고 싶네요
  • profile
    KGOON(KGOON) 2019-04-10

    얼마전까지 I7-2600K에 에즈락 P67 익스6보드를 메인으로 쓰던중에 누가 저렴하게 3770K와 Z77 파탈 프로보드 넘겨줘서 옆그레드 해서 아직도 아이비에 머물고 있습니다만... 일단은 별다른 부족함이 없어서 몇년간은 더 쓰게 될것 같네요.
    그래도 덕분에 좋은비교 잘 봤습니다^^

  • profile
    십진 2019-04-19
    와우 샌디브릿지를 정말 오래사용하셧네요... 확실히 샌디가 명기엿긴하지만.. 이젠 그저 세월앞에장사는없네요...ㅋ

    멋진업글을 축하드립니다... 그래도 AMD 덕택에 다시금 인텔이 일을시작하고있는것같습니다..!!!
  • profile
    이순규 2019-05-07

    와 2600k 국민오버에 1440p 이상 사용한다면 9900노오버랑 별차이가 없겠네요...
    게임 즐기는 사람은 글카만 업글하면 되겠네 ㅎㄷㄷ


  1. GIGABYTE Geforce GTX 1650 gaming OC D5 4GB : Preview

    NVIDIA GEFORCE GTX 16시리즈의 막내이자 진정한 메인스트림이라고 할 수 있는 GTX 1650. 10만원대에 포진되어 몇 년간 많은 사랑을 받았던 Nvidia Geforce GTX 1050 Ti의 후속이자 튜링아키텍쳐를 사용한 메인스트림급 그래픽카드 GTX 1650이 한국시간 2019.4.24일부로 새롭게 출시되었습니다. - 스펙 비교표 GTX 1650은 ...
    Date2019.04.24 CategoryVGA By플웨즈 Views870
    Read More
  2. MSI GeForce GTX 1660 아머 OC D5 6GB

    일전에 리뷰했던 MSI GeForce GTX 1660 Ti 아머 OC D6 6GB(리뷰보기)와 동일한 외형,쿨링솔루션을 탑재한 MSI GeForce GTX 1660 아머 OC D5 6GB는 이름에서 알 수 있 듯 외형상으로는 거의 동일하며, 단지 GTX 1660 칩셋이 사용되었다는 것과 메모리타입이 DDR6가 아닌 DDR5가 사용되었다는 차이가 있습니다. 물론 가격이 ...
    Date2019.04.22 CategoryVGA By플웨즈 Views1130
    Read More
  3. MANLI GeForce GTX 1660 Ti Gallardo D6 6GB

    Gallardo는 영어가 아닌 스페인어로 "가야드로"라고 발음됩니다. 뜻은 용감한, 훌륭한, 늠름한등의 뜻이 있습니다. 비교적 보급형 제품에 강했던 Manli에서는 이러한 이미지를 탈피하기 위해 Galladro라인업을 꾸준히 출시했으며, 나름 특색있는 이미지를 구축해왔습니다. 이번에 소개드릴 제품은 Gallardo라인업의 GTX 166...
    Date2019.04.16 CategoryVGA By플웨즈 Views1019
    Read More
  4. 제닉스 TITAN G (타이탄 G)

    '진정한 고수는 연장탓을 하지않는다.'라는 말이 있지만, FPS,액션 게임같은 경쟁게임에서는 동일실력이라면 연장에 따라 승패가 갈릴 수 있습니다. 따라서 열혈 게이머들은 인풋렉 없는 모니터, 더 좋은 그래픽카드 그리고 사람과 가장 밀접한 관계(?)에 있는 키보드,마우스에 특히 민감하며 개인에 따라 느끼는 ...
    Date2019.04.12 Category마우스/패드 By플웨즈 Views1137
    Read More
  5. GIGABYTE Geforce GTX 1660 UDV OC D5 6GB : Review

    일전에 NDA해제와 함께 외형과 분해사진을 소개드린바(링크) 있는 GIGABYTE Geforce GTX 1660 UDV OC D5 6GB는 방열판 구성은 다르지만 RTX2060,GTX 1660 Ti시리즈에도 적용되어있는 듀얼팬의 GIGABYTE UDV라인업입니다. GTX 1660 칩셋자체가 저발열, 저전력 메인스트림급으로, 트리플팬이 달린 고스펙 쿨링시스템을 탑재한...
    Date2019.04.09 CategoryVGA By플웨즈 Views980
    Read More
  6. 8년만의 업그레이드, 인텔 core i7-2600K vs i9-9900KF

    10년이면 강산이 변한다는데, 필자가 코드명 샌디브릿지 인텔 코어 i7-2600K를 사용한지도 벌써 8년이 지났습니다. 중간에 그래픽카드 및 SSD는 교체하였지만, CPU 및 메인시스템은 컴퓨터 내부를 싸그리 들어내야한다는 귀차니즘과 아직은 쓸만하다는 자기위안으로 버텨왔습니다. 그러던 중 문제가 발생했습니다. M.2 nvme...
    Date2019.04.05 CategoryCPU By플웨즈 Views4594
    Read More
  7. Colorful iGame GeForce GTX 1660 Ultra D5 6GB

    메인 스트림을 표방하고 출시된 NVIDIA Geforce GTX 1660 Ti는 쿨링 솔루션, 라인업에 따라 다르지만 대략 30만원 중반대에 포진되어 있습니다. 물론 GTX 1070급의 성능, 적은 전력소모등 전세대 대비 가격적인 매력이 없는 것은 아니지만, 큰 인기를 끌고 있던 20만원대의 GTX1060 3G급을 대체하기에는 여전히 장벽이 있습...
    Date2019.04.02 CategoryVGA By플웨즈 Views1089
    Read More
  8. BenQ GV1 모바일 프로젝터

    기술의 발전과 시장의 규모가 커져갈수록 일반 사용자용 디스플레이의 사이즈는 증대되어 왔습니다. CRT 시절만 하더라도 17인치 제품이 충분히 큰 축에 속했지만, 이보다 얇고 가벼운 LCD 디스플레이가 본격적으로 시장에 출시되면서 20인치 제품들이 주류를 이뤘고, 이후 제품의 최대 크기는 24형, 27형, 32형을 거쳐 지...
    Date2019.03.30 Category기타 By안은월 Views1272
    Read More
  9. GIGABYTE GeForce GTX 1660 Ti Gaming OC D6 6GB with Sekiro™: Shadows Die Twice

    2019.02 NVIDIA GeForce GTX1660 Ti 출시 이후 메이져 그래픽카드 제조사들에서 수많은 그래픽카드 제품군들이 출시되었습니다. 물론 칩셋자체는 동일하기 때문에 '게임성능' 자체에 큰 차이는 없지만, GTX 1660 Ti는 메인스트림급으로 레퍼런스제품이 따로 출시되지 않기 때문에 제조사별로 각기 다른 기판의 레이...
    Date2019.03.26 CategoryVGA By플웨즈 Views2568
    Read More
  10. WD Black SN750 NVMe SSD

    플레이웨어즈에서 'SSD는 신세계다'라고 외친지 어느 덧 10년의 시간이 흘렀습니다. 금수강산이 변할 만큼 오랜시간일 수도 있으나 수십년간 시장을 평정해온 HDD가 낸드플래시 타입의 저장장치(storage)인 SSD(Solid State Drive)로 이전된 시간치고는 짧다고도 볼 수 있습니다. SSD는 SATA계열에서 M.SATA를 거쳐...
    Date2019.03.22 CategorySSD By플웨즈 Views4858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6 Next
/ 3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