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344 추천 수 2 댓글 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대표 게임

 

Thomas Rhett - Star Of The Show

 

 

 

 

 

시간은 거슬러 수 개월전. 저와 다른 친구 한 명은 좀 더 재미나고 색다른 게임

경험을 쌓고 싶었는지 몰라도 여러 협동 게임들을 찾아나가고 여러 평을 뒤져보며

구매 여부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고 있었습니다. 그렇게 여러 토의 끝에

Rampage Knights, Lost Castle 등의 각종 협동 게임을 구매하여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었죠.

 

그러다 어느날은 친구와 제가 같이 가지고 있었던 게임에 대해서 이야기를 나누게 되었는데

알게모르게 둘 다 보유중인 게임이 있다는 사실을 알게됩니다. 바로 Don't Starve Together 였습니다.

서로 이야기를 통해 저는 13년 쯤 스팀비비에 올라오는 평을 듣고 Together가

아닌 본편을 구매한 것을, 친구는 14년쯤 Together를 다른 친구와 즐기고 싶어서

샀다는걸 서로 기억해냈는데...... 저는 다른 게임에 관심이 쏠려 묵혀뒀었고, 친구는

그 다른 친구에게 선물해줬는데 반응이 별로 좋지 않아서 자신도 흥이 깨져

봉인해뒀다는 것 또한 알 수 있었습니다.  딱 그때 촉이 왔습니다. 

'하자. 지금부터 하면 되겠네!'

 

그렇게 시작된 게임은 연초부터 이어져 오늘날까지 이어지게 되었습니다.

수차례 분대해체를 통해, 경험을 쌓아가며 생존시간을 10일... 100일...

늘려나갔고 결국 수백일을 넘어 드디어 1000일에 도달할 수 있었습니다. 

 

 

 

20171028031340_1.jpg

 

드디어 도달한 꿈 같은 숫자 1000일. 하지만 기뻐하는것도 잠시.

저흰 새로운 문제를 겪게 되었고 예상치 못한 적들과 만나게 됩니다.

 

 

 

 

 

1.jpg

 

10일 때쯤엔 개 따위를 사냥

 

 

 

 

 

2.jpg

 

100일 때쯤엔 보스들을 토벌

 

그리고 시간은 흘러 1000일에 도달할때 쯤...

그제서야 저흰 새로운 적이 나타났음을 깨닫게 됩니다.

 

 

 

수많은 적대 환경, 재앙, 그리고 보스들을 뛰어넘어 그렇게 쌓아온 1000일.

시간이 지날 수록 풍족해져가는 자원과 노련해져만 가는 친구들 덕에 여러 어려움들을

더 쉽게 풀어나갈 수 있었습니다. 하지만 단 한 가지. 그 보이지 않는 적은 저희를

더 자주, 강도높게 괴롭혔고, 저흰 그 실체를 알 수 없었기에 오랜 시간 당해야만 했죠.

그 적은 바로 랙이었습니다.

 

어느새부터인가 랙의 점점 심해져갔고, 발생 빈도수도 높아져 800일쯤 가선

제발 보스전이나 몹들이 떼로 몰려올 때 랙 걸리지 말라고 빌면서 다녀야 할 지경이었습니다.

랙이 걸리면 조작에 딜레이와 씹힘이 발생해 영화 '점퍼' 처럼 이리 튀고 저리 튀면서

조작 불가 상태로 놓이게 되고 무방비한 상태로 노출되어 죽음에 이르기 아주 쉬운 상태가

되었기에 매우 치명적이었습니다.

 

그래서 친구들과 저는 점점 심해지는 랙에 도대체 원인이 무엇일까 여러 고민을 해야했고

추측만을 근거로한 판단 때문에 여러 시행착오를 겪어야만 했습니다. 하지만 해결되지 않았죠.

그러다 문득, 저흰 뭔가 게임 초기때와 달라진 점이 있다는 사실을 알게되었는데, 다름이 아니라

집 주변 환경이었습니다. 점점 늘어나는 작물들과 소지품, 가구들, 가축들이 랙을 유발하는게 아닐까

의심을 하게 되었죠. 이후, 원인을 찾기 위해 그런 의심을 따라가면서 집 주변 물품들을 유심히 지켜보았고,

1000일 쯤 되서야 실체가 무엇인지 밝혀낼 수 있었습니다. 그 실체는

 

 

 

 

 

dontstarve_steam 2017-10-15 02-22-24-865.jpg

 

쨘, 두더지.

 

 

 

두더지였습니다. 저와 친구가 집에 있는 시간이 점점 늘어나 집 주변에 물품들이

점점 쌓이는걸 볼 수 있었는데, 어느새인가 두더지들도 대거 늘어난걸 볼 수 있었죠.

두더지의 경우 지하에선 수시로 발생되는 지진에 의해 무작위로 천장에서 떨어지는데

시간이 지나면서 점차 그 개체수가 늘어나 저희 통신상태에도 영향을 줄 만큼

수많은 땅꿀이 파여져 있고, 두더지가 활동하는걸 볼 수 있었습니다.

 

사실 네트워크 지식이나 기술은 잘 몰라 이게 맞나 싶긴 했지만, 일단 없애보고

나중에 살펴보자는 식으로 처리를 했는데, 랙이 거짓말 처럼 사라지더군요.

그걸 보고 친구들과 저는 허탈함에 의욕을 상실하게 되었죠. ㅋ;

 

10일때 몰려오는 개들을 사냥하고

100일때 좀 더 큰 몹, 보스들을 사냥하며 어려움을 이겨나갔는데 

1000일때 두더지 따위를 잡고 있는 상황에 놓이게 되니

어이상실에 빠질 수 밖에 없었습니다. ㅋ

 

 

 

 

 

20171028031318_1.jpg

 

결국 현재는 일명 경계철선 (반짝이는 금 ㅋ) 이라는걸 깔아둬서 두더지를 추척하고

그 소굴을 소탕하는 방식으로 처치하고 있습니다. 두더지의 경우 돌 같은 물건을 가져가려는

습성이 있어 돌을 땅바닥에 내려두면 그걸 집까지 가져가는걸 추척할 수 있었죠.

 

여튼 뭐, 그리하여 또 다시 어려움을 넘어섰고 현재는 마지막을 향해 달려가고 있습니다.

연초에 시작했던걸 올해 말까지 이어나갈줄은 몰랐는데 끝나간다 생각하니 좀 아쉽기도 하고,

한편으론 이렇게 해볼 수 있어서 참 즐거웠네요. 다들 별 다른 생각없이 3~4년전에 구매한 게임을

지금와서 이런식으로 해볼 줄은 몰랐는데 말이죠.  의외의 기회로 의외의 재미를 얻고

의외의 적과 만나 싸워  게임을 진행했기 때문에 아마 잊지 못할 경험이 될것 같습니다. ㅋㅋ

 

현재 굶지마 투게더도 세일 중에 있는데, 구매하면 1+1 인듯 보이니

한 번 친구들과 같이 즐겨보시길 바랍니다. 초반엔 좀 어렵지만

환경과 싸워나가는 재미가 상당하여 그 속에서 잊지 힘든 경험들을

쌓아나갈 수 있으리라 생각하네요.

 

현재 Forge 업뎃으로 유저들도 많이 모이고 있는데 (특히 중국유저)

다른 유저분들과 어울려 즐겨 보기에 적기인듯 싶습니다.

Forge 자체도 할만하고, 본편도 괜찮구요.

 

 

 

dontstarve_steam 2017-11-12 03-32-05-546.jpg

 

 

11월 30일까지 진행되는 6인 협동 아레나 웨이브 방식의 Forge 모드.

생존 요소는 잠시 배제한채, RPG 게임처럼 서로 역할을 맡아 적들을 처리하는 방식으로 변모되어

색다른 재미를 느낄 수 있었습니다. 다만 좀 짧고, 몹들 피통이 너무 비정상적으로 크다는게

상당히 아쉬웠지만요. 그래도 친구들과 같이 공방에 참여해서 싸우는 느낌은 나쁘지 않았습니다.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모두 즐겜하시길 XD

  • profile
    오묘한여우 2017-11-12
    중국분들하고 하시나봐요. 조금 하다가 손이 너무 많이 가는 것 같아서 묶혀서두고 있는 데 생존이 늘어나면서 무거워지나 보군요. 잘봤습니다.
  • profile
    MisutGaru 2017-11-12

    중국분들은 아니고 친구들과 했는데, 혼자할때와 다른 사람들과 협업할때와는 느낌이 완전히 다르더라구요.
    인원이 더 있으면 확실히 게임 난이도가 쉬워지는데 반해, 혼자하면 손 갈곳이 많아서 쉽게 피로해지고
    정말 힘들었습니다.

     

    댓글의 무겁다고 말씀하시는 부분이 난이도 부분이라면...... 꼭 그렇지만은 않습니다.
    개인적인 느낌으론 한바퀴(가을에서 다음 가을까지) 돌 때 까지가 가장 바쁘고 그 뒤론 풍족해지기

    때문에 난이도가 많이 하락하는듯 싶었습니다. 지상이면 개 떼, 지하면 지렁이 떼의 규모가 점점 커지는데
    후반부엔 이미 방어 시설들이 구축되어 있어서 별 의미가 없고, 자원이 썩어넘쳐버리기 때문에
    대부분의 요소를 낭비해도 되는 시기가 되버리고, 목숨의 가치조차 낮아져서 긴장감이 거의 없어집니다.

    그때쯤 되면 생존이 아니라, 토벌을 목적으로 게임이 진행되는데, 전투와 거주 지역확대 및 꾸밈, 각종
    실험등에 재미를 찾아야할것 같더라구요.

  • profile
    오묘한여우 2017-11-12

    국내에서 친구분들하고 하셨는 데 랙이 발생하셨다고 하셔서 사용률이 높아진것 같다는 느낌을 받아서요.
    RimWorld도 생존 게임인데 코옵이 안되서요 반복은 게임요소에 어쩔수 없는 것 같습니다.
    혹시 Don't Starve: Shipwrecked 는 해보셨는 지요? 만약 해보셨으면 어떤 느낌인지 아시면 알려 주실수 있는 지요?

     

  • profile
    MisutGaru 2017-11-12
    아 그런 의미의 무게를 말씀하신거였군요. 여타 인디 게임들도 그렇지만 플레이어 주변에 객체가 많아지면
    랙이 많아지는데 이 게임도 그렇습니다. 플레이어는 야영지를 건설하고, 여러 곡물들과 시설, 가축들을
    짓기에 물체가 한곳에 집중이 되는데 거기에 움직이는 객체까지 점점 쌓여가서 랙이 더 심하게
    걸리는듯 보였네요. 몇 백일 갈때까지는 랙같은걸 걱정하지 않으셔도 될것 같습니다.

    DS:Shipwrecked 은 제가 해보질 못해서 답변드리기가 어렵네요.
  • profile
    금연토끼 2017-11-14
    전 이게임 지인분들하고 하다가 마지막에 한분이 날리 치는 바람에 ㅠ.ㅠ 망하공 또 하다가 또 마지막에 망하공 ㅠ.ㅠ 멘탈이 참... 가출을 하더만 안돌아 오더군여 ㅠ.ㅠ
  • profile
    MisutGaru 2017-11-16
    사실 저희도 몇 번의 실수 때문에 서버 복구를 거친적이 있었어요. ㅋㅋ
    한 번은 서로 나태해져선 지렁이 오는거 신경 안쓰다 전멸한 적도 있었고
    또 한 번은 누가 횃불 들고 있다 키를 잘못눌러서 대형 화재로 번져 서버를 닫은적도ㅠ있었고.
    참 우스꽝 스러운 경우가 많았죠. 가까운 친구들끼리도 이렇게 터지게 되는 경우가
    많은데 다른 사람들과 즐길땐 어떨까 싶더라구요. 시작은 쉽지만 함께 오래가기엔
    어려운 게임임을 느낍니다.

List of Articles
대표 게임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2017년 플레이웨어즈 신입/경력 사원 채용 1 해악사마 2017.11.03 1748 5
플레이웨어즈 통합 공지 67 JesuaR 2015.09.14 74173 32
소개 방송 및 유튜브 영상 링크 제재 관련 안내 6 JesuaR 2017.02.01 1690 5
소개 플웨즈 스팀그룹 가입 안내 및 신청 1124 JesuaR 2015.08.11 72048 154
질문 왓치독스 오류 3 rkatk852 2017.11.15 197 0
잡담 요즘 할만한 게임 4 시원한목캔디 2017.11.15 386 2
잡담 소아온:할로우 재미나게 달리고있네요. 보리나무새 2017.11.14 257 0
잡담 혹시 오버히트 기다리시는분 계세요?ㅋㅋㅋ 1 시원한목캔디 2017.11.14 232 0
팁/공략 풋볼매니저 2018 인게임에디터 구매하는 방법 체리^^ 2017.11.14 243 0
잡담 삼국지13 드디어 3개의 국가만 남았네요. 8 보리나무새 2017.11.13 365 3
잡담 유플에서 와치독스 시즌패스 70%세일 중이네요. 2 서프라이즈 2017.11.13 545 2
잡담 게임 데드풀이 스팀 계약만료가 됩니다. 8 file 엔틱군 2017.11.13 877 5
잡담 안녕하세요. 6 김진철 2017.11.12 272 1
나눔/인증 잠시 휴식시간을 가질 마지막 나눔입니다 :) (CV4) 1 IbetheT.O.P 2017.11.12 229 3
질문 스팀이 갑자기 영어로 나오네요 ㅠ ㅠ 2 C.VA 2017.11.12 226 0
잡담 [3.5MB/굶지마] 10일때, 100일때, 그리고 1000일때 6 file MisutGaru 2017.11.12 344 2
잡담 (장문) 어크 구작 한글화에 관련된 문의결과입니다 25 엔틱군 2017.11.11 919 8
잡담 리니지M 시네마틱 제작사가...... file MisutGaru 2017.11.11 436 1
잡담 과연 옆글이 될것인가 ㅋ 2 미니100 2017.11.11 308 0
잡담 소아온:할로우 리얼라이제이션을 구입후 해본소감. 4 보리나무새 2017.11.11 436 2
잡담 스팀 웹 로그인 왜 이럴까요.. 2 소담 2017.11.10 188 1
잡담 Eat All 리스폰 엔터테인먼트 인수 2 Miracle07 2017.11.10 307 0
잡담 말로만 듣던 항아리 게임 해봤습니다. 3 해악사마 2017.11.10 478 1
다이렉트게임즈 주말 프로모션 C.VA 2017.11.10 818 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787 Next
/ 7787